대장·항문클리닉

클리닉센터

Home > 클리닉센터 > 대장·항문클리닉 > 직장류

대항길병원은 당신의 건강을 위한 감동진료를 실천합니다

직장류

[ 정의 ]
약해진 직장 벽이 질 쪽으로 볼록하게 불거져 나간 것을 직장류라고 부릅니다. 장 벽이 일종의 풍선처럼 늘어진 주머니라고 볼 수 있습니다.
약한 정도의 직장류는 거의 모든 여성분들에게서 발견이 되나 치료가 필요할 만큼 심한 증상이 있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.
 
[ 원인 ]
여성은 직장과 질 사이의 벽이 상대적으로 얇고 약합니다. 따라서 변비가 심한 사람이 변을 볼 때 반복적으로 심하게 힘을 주게 되면 직장-질 벽이 풍선처럼 늘어나게 되어 직장류가 생깁니다. 근육이 많이 약화된 남성도 힘을 줄 때 근육이 힘껏 버텨주지 못하기 때문에 직장벽이 근육을 밀고 나가서 늘어져 직장류가 생길 수 있습니다.
[ 증상 ]
대변을 보기 위해 배에 힘을 줄 때, 직장에 모인 압력 때문에 직장류가 늘어나고 정작, 변을 밀어내는 힘은 약해지므로 변을 보기가 힘들어 집니다. 직장 주변을 손으로 누르면서 변을 보는 습관이 생기기도 합니다. 직장류가 큰 경우엔 변을 보고 난 이후에 직장류 속에 변이 걸려 남아 있게 됩니다. 간혹 손가락으로 눌러 변을 짜내거나 파내어 간신히 대변을 보는 분도 있습니다.
[ 진단 및 검사 ]
의사가 손가락으로 항문 주변을 검사하는 직장수지검사로 직장류의 존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만 정확한 크기를 측정하고 배변 후에 직장류 내에 변이 남는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항문을 통해 X-선에 보이는 약을 넣고 사진을 찍는 배변조영술이란 검사가 많이 도움이 됩니다.
[ 치료 ]
모든 직장류가 다 수술 대상이 되는 것은 아니지만 증상이 있는 직장류, 즉 변을 본 후에도 계속 변의 일부가 직장 내에 남는 정도라면 수술을 해야 합니다. 배변조영술 상 직장류의 크기가 2 cm 이상인 경우도 수술 대상이 됩니다. 수술은 약해지고 늘어져 있는 직장-질 벽을 겹쳐서 단단하게 꿰매 주는 것입니다. 항문 쪽으로 하는 수술, 질 쪽으로 하는 수술, 회음부를 절개해서 하는 수술 등이 있습니다. 환자의 상태에 따라서, 그리고 집도의사의 경험에 따라서 수술 방법을 선택하게 됩니다.
quick menu
온라인예약
진료시간
수술입퇴원가이드
오시는길
top